“모빌리티 시장으로 확대” 현대 스타리아 라운지 모빌리티 출시

현대자동차는 9() 다인승 모빌리티 서비스 시장을 선도할 다목적차량(MPV) 택시 모델, ‘스타리아 라운지 모빌리티를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스타리아 라운지 모빌리티의 초기 개발단계부터 카카오모빌리티와 전략적 협업을 진행해 왔다.

 

그 결과 스타리아 라운지 모빌리티는 플랫폼 운송 사업자, 운전자, 서비스 이용 고객 등이 필요로 하는 사항들을 충실히 반영해 탄생했으며, 8월 중 카카오 T 벤티를 통해 국내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현대자동차는 스타리아 라운지 모빌리티를 통해 카카오 T 벤티 등과 같은 플랫폼 기반 운송사업을 토대로 빠르게 성장 중인 다인승 모빌리티 서비스 시장 수요에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스타리아 라운지 모빌리티는 기존 스타리아 라운지 9인승 스마트스트림 3.5리터 LPG 엔진 사양을 기반으로 전동식 사이드 스텝, 17.3인치 루프 모니터, 스마트 파워 슬라이딩 도어, 스마트 파워 테일게이트, 2열 열선시트를 기본 사양으로 적용해 탑승 고객의 편의성을 한층 향상시켰다.

 

여기에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안전 하차 보조, 전 좌석 3점식 시트 벨트, 전 좌석 헤드레스트, 전복감지 커튼 에어백을 포함한 7개의 에어백을 기본 탑재해 스타리아 라운지 모빌리티를 이용하는 고객의 안전성 또한 놓치지 않았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스타리아는 미래지향적인 외관과 극대화된 공간 활용성으로 미래형 모빌리티의 경험을 선제적으로 경험할 수 있는 차량이라며 운전자와 고객 모두를 고려한 사양 구성으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다인승 모빌리티 시장을 이끌어갈 스타리아 라운지 모빌리티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스타리아 라운지 모빌리티 판매가격은 법인 및 개인(일반과세자) 택시 기준 3,971만 원, 개인택시(간이과세자, 면세) 기준 3,610만 원부터 시작하며, 플랫폼 운송 사업자 및 영업용 택시 사업자에 한해 판매한다.

 

오토버프(knh@autobuff.co.kr)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