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리형 램프가 대세?”, 아우디 Q6 e-트론 깜짝 유출

아우디 Q6 e-트론의 전면부 디자인이 공도 테스트 주행 중 유출됐다. 중형 전기 SUV인 아우디 Q6 e-트론은 올해 하반기 정식 공개 예정이다.

 

아우디 Q6 e-트론

유출된 Q6 e-트론의 전면부는 앞서 공개된 아우디 q4 e-트론과 실버 컬러의 폐쇄형 그릴 등 유사한 모습이지만, 디테일한 부분에 차이가 있다. 가장 눈에 띄는 차이는 상단 주간주행등과 하단에 별도로 마련된 헤드램프이며, 대부분의 폭스바겐 그룹 전기차와 마찬가지로 프렁크는 제외된 것으로 보인다.

 

아우디 Q6 e-트론

상단 주간주행등은 여러 개의 LED 램프로 구성되어 여러가지 형태로 점등이 가능한 형태다. 이는 Q4 e-트론과 마찬가지로 운전자의 취향에 맞춰 주간주행등 디자인을 설정할 수 있는 기능으로 보인다. 또한 하단 헤드램프는 2구 형태로 디지털 매트릭스 LED 램프가 적용된 것으로 예상된다.

 

아우디 Q6 e-트론

아우디 Q6 e-트론은 폭스바겐그룹의 PPE(Premium platform Electric) 플랫폼을 기반으로 개발됐다. PPE 플랫폼은 포르쉐와 공동 개발한 럭셔리 세그먼트 대응 전기차 전용 플랫폼으로 아우디 A6 e-트론에도 탑재되는 플랫폼이다. Q6 e-트론의 출력을 구체적으로 확인할 수 없지만, 같은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A6 e-트론이 최고출력 476마력(350kW), 최대토크 81.6kg.m(800Nm)를 발휘하는 것과 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우디 Q6 e-트론과 BMW iX

아우디 Q6 e-트론은 브랜드 내에서 Q4 e-트론과 e-트론 사이에 위치하며, 경쟁 모델로 메르세데스 벤츠 EQC, 테슬라 모델 X, BMW iX 로 손꼽힌다.


한편, 아우디 Q6 e-트론은 올해 하반기 공개 및 생산 예정이며, 외신에 따르면 출시 후 고성능 RS 모델도 추가될 것으로 보인다.


오토버프(knh@autobuff.co.kr)
[사진=Carscoops]


댓글(0)